Also Available in:

한때 축축했던 사하라 사막의 미스터리

아프리카 습윤 기간은 노아 홍수로 쉽게 설명될 수 있다

저자:
번역자: 한국창조과학회 (creation.or.kr)

PERS_GreenSahara-fig1-b
그림 1. 미국 캘리포니아 데스 밸리(Death Valley) 남부의 호안선은 이곳이 한때 180m 깊이의 빙하기 호수였음을 보여준다.

창조 지질학자와 세속 지질학자 모두 지구의 사막 지역과 반건조 지역이 한때 물이 풍부했던 지역이었다는 것에 동의한다.1 창조과학자들은 이것은 노아 홍수의 후퇴하던 물이 분지 내에 갇혀있던 것과, 그리고 홍수 이후 초래된 빙하기 동안의 대대적인 강우 및 강설에 기인했던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 이 시기 동안에 미국 유타 주의 그레이트솔트호(Great Salt Lake)는 현재의 면적보다 약 12​​배 넓었고, 330m 깊이에 달했었다.2 미국 캘리포니아의 데스 밸리(Death Valley)에 있는 고대 호안선에 대한 측정은(그림 1) 한때 이 죽음의 계곡이 170m 깊이로 물이 가득했던 호수였음을 보여준다.2 오늘날 이곳은 지구상에서 가장 뜨겁고 건조한 곳 중 하나이다.

사하라 사막 또한 물이 많았다.

오늘날 사하라 사막도 지구상에서 가장 뜨겁고 건조한 장소 중 하나이지만, 현장 사진과 위성 사진들에 의하면 고대에는 많은 호수와 강들이 있었음을 보여준다.3,4,5 오래된 호수인 아프리카의 차드 호(Lake Chad)는 340,000km2 넓이로 오늘날 보다 훨씬 컸었다.6 수많은 신석기 유물들과 하마와 같은 수생동물 화석들은 비교적 최근에 기후 변화를 겪었음을 가리키고 있다.7 20세기 초반의 최근까지 고립된 사하라의 오아시스에서 나일 강의 난쟁이악어가 발견됐었다.8 바위에 그려져 있는 수천의 동물 암각화들로 판단하건대, 사하라의 인구는 꽤 많았음이 분명하다. 제임스 웰라드(James Wellard)는 말했다 :

사하라는… 선사시대 그림들의 진정한 갤러리이다… 그러한 증거는 한때 사하라가 선사시대의 인구밀집 지역 중 하나였음을 가리키고 있다. 접근할 수 없는 사막의 가장 구석진 곳에, 아직도 그들의 작품이 남아있다. 거기에는 수천의 암각화들이 있다. 열대동물, 수생동물, 거대한 가축 무리, 활과 부메랑으로 무장한 사냥꾼들, 원형오두막과 여자와 어린이들이 그림 속에 등장하고 있다.9

다른 사람들도 확증하고 있다 :

사막의 고원지대에 흩어져있는 흔한 암석화 속에는 여러 직업들이 확인되고 있다. 여기에는 사헬(Sahel) 동물군 및 강변 동물군이 살았던 숲이 무성했던 환경, 대대적인 동물 사냥, 가축 방목, 종교의식 장면 등을 보여준다….10

이 기간은 ‘아프리카 습윤 기간( African Humid Period, AHP)’이라 불리고 있다.

아프리카 습윤 기간의 시기

아프리카 습윤 기간(AHP)의 시기에 대해서 많은 논란이 있지만, 세속 과학자들은 일반적으로 약 15,000년 전에 시작됐다고 믿고 있다.11,12 그들은 1,011 곳의 신석기 고고학 장소들에서 측정된 3,287 건의 방사성탄소(C-14) 연대측정에 기초하여, 인간이 5,500~10,500년 전에 북부아프리카에 있었다고 추측했다. 그래서 아프리카 습윤 기간은 동일과정설적 시간 틀로 5,500년 전에 끝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 시기는 빙하들이 녹고 있던 홍적세(Pleistocene) 말기의 끝에서 충적세 중기의 초기에 해당하고, 성경적으로는 노아 홍수로 초래됐던 빙하기 이후의 시기이다.

빙하기 동안 또는 직후에 발생했던 미국 남서부의 습윤 시기는 마지막 빙퇴석(moraines)에 의해 잘려진 높은 호안선에 의해 뒷받침된다. 예를 들어, 오웬스 벨리(Owens Valley)에 있는 모노 호수(Mono Lake)의 호안선(shorelines)은 1975년의 호수면 보다 약 242m 더 높은 곳에 나있었는데, 이 호안선은 미국 캘리포니아 시에라 네바다 산맥의 동쪽에 형성됐던 매우 확장됐던 빙퇴석에 의해 잘려져 있다.2 이 마지막 빙퇴석은 호안선이 파여진 이후에 변형되지 않았기 때문에, 얼음은 그 시기에 녹고 있었던지, 또는 시에라 네바다 산맥에서 완전히 녹았음에 틀림없다. 호수의 최고 수면은 빙하기 이후에는 발생하지 않았을 것이다. 왜냐하면 매우 습했던 빙하기 기후가 이후에는 상당히 건조해졌을 것이기 때문이다.1 시에라 네바다의 폭설은 충적 호수들의 높은 수면과 대게 일치한다.

사하라 사막의 습윤 기간의 시기와, 미국 남서부의 습윤 기간의 시기는 부분적으로 일치한다. 마지막 최대 빙하기로부터 15,000년 전까지 북부아프리카는 건조되기 시작했던 것으로 주장된다.12 그리고 미국 남서부의 호수들은 충적세(Holocene)에 빠르게 말라갔다. 시기의 차이가 실제로 있었다면, 그 차이는 단순히 위도상의 차이 때문일 수 있다.

아프리카 습윤 기간의 원인

iStockphotodesert

세속 과학자들은 아프리카 습윤 기간이 발생했던 이유를 정말로 모르고 있다. 그것은 중앙아프리카를 동서로 관통하며 집중적으로 비를 내리게 하는 적도수렴대(intertropical convergence zone, ITCZ, 열대수렴대)와 열대우림이 어떻게든 북쪽으로 600km까지 이동했었음에 기인했기 때문이라고 가정되고 있다. 적도수렴대는 현재 대기의 전반적인 순환과 관련되어 있는데, 과학자들은 아프리카 습윤 기간 동안 어떻게 먼 북쪽까지 올라갈 수 있었는지, 그 이유는 무엇인지 알지 못하고 있다.13,14 일부 모델은 밀란코비치 변동(Milankovitch fluctuations)과 온실가스의 증가로 인해, 적도수렴대가 조금 북쪽으로 ​​이동했을 수 있음을 보여주었다고 주장한다.12 그러나 과학자들은 밀란코비치 메커니즘과 빙하기 이후의 이산화탄소의 증가에 의해서 원인된, 지구 복사선 균형의 약간의 변화가 어떻게 적도수렴대를 오늘날 보다 훨씬 북쪽으로 위치시킬 수 있었는지 궁금해 하고 있다.15 오늘날 이산화탄소 농도는 빙하기 직후보다 현저히 높으며, 적도수렴대는 중앙아프리카 지역에서 안정적으로 유지되고 있다. 왜냐하면 그것은 일반적 순환에 의해서 평균 위치로 잠겨 있기 때문이다. 창조과학자들은 노아 홍수 이후의 빙하기로 그것을 잘 설명할 수 있다. 노아 홍수 이후 따뜻했던 바다로 인한 훨씬 많았던 강수량으로, 아프리카 습윤 기간은 쉽게 설명될 수 있는 것이다.16

참고 문헌및 메모

  1. Oard, M.J., Frozen in Time: Woolly Mammoths, the Ice Age, and the Biblical Key to Their Secrets, Master Books, Green Forest, AR, pp. 41–44, 2004. 텍스트로돌아 가기.
  2. Smith, G.I. and Street-Perrott, F.A., Pluvial lakes in the western United States; in: Wright, Jr., H.E. (Ed.), Late-Quaternary Environments of the United States, University of Minnesota Press, Minneapolis, MN, pp. 190–212, 1983. 텍스트로돌아 가기.
  3. Pachur, H.-J. and Kröpelin, S., Wadi Howar: paleoclimatic evidence from an extinct river system in the southeastern Sahara, Science 237:298–300, 1987. 텍스트로돌아 가기.
  4. Paillou, P., Schuster, M., Tooth, S. et al., Mapping of the major paleodrainage system in eastern Libya using orbital imaging radar: the Kufrah River, Earth and Planetary Science Letters 277:327–333, 2009. 텍스트로돌아 가기.
  5. Chorowicz, J. and Fabre, J., Organization of drainage networks from space imagery in the Tanezrouft plateau (Western Sahara): implications for recent intracratonic deformations, Geomorphology 21:139–151, 1997. 텍스트로돌아 가기.
  6. Hoelzmann, P., Kruse, H.-J. and Rottinger, F., Precipitation estimates for the eastern Saharan palaeomonsoon based on a water balance model of the West Nubian palaeolake basin, Global and Planetary Change 26:105–120, 2000. 텍스트로돌아 가기.
  7. Kröpelin, S. and Soulié-Märsche, I., Charophyte remains from Wadi Howar as evidence for deep mid-Holocene freshwater lakes in the eastern Sahara of Northwest Sudan, Quaternary Research 36:210–223, 1991. 텍스트로돌아 가기.
  8. Drake, N.A., Blench, R.M., Armitage, S.J., Bristow, C.S. and White, K.H., Ancient watercourses and biogeography of the Sahara explain the peopling of the desert, Proceedings of the National Academy of Science 108(2):458–462, 2011. 텍스트로돌아 가기.
  9. Wellard, J., The Great Sahara, E.P. Duggon & Co., New York, NY, pp. 33–34, 1964. 텍스트로돌아 가기.
  10. Manning, K. and Timpson, A., The demographic response to Holocene climate change in the Sahara, Quaternary Science Reviews 101:28–35, 2014. 텍스트로돌아 가기.
  11. Lécuyer, C., Lézine, A.-M., Fourel, F. et al., I-n-Atei paleolake documents past environmental changes in central Sahara at the time of the 'Green Sahara”: Charchola, carbon isotope and diatom records, Palaeogeography, Palaeoclimatology, Palaeoecology 441:834–844, 2016. 텍스트로돌아 가기.
  12. Otto-Bliesner, B.L., Russell, J.M., Clark, P.U. et al., Coherent changes of southeastern equatorial and northern African rainfall during the last deglaciation, Science 346:1223–1227, 2014. 텍스트로돌아 가기.
  13. Braconnot, P., Joussaume, S., de Noblet, N. and Ramstein, G., Mid-Holocene and Last Glacial Maximum African monsoon changes as simulated within the Paleoclimate Modelling Intercomparison Project, Global and Planetary Change 26:51–66, 2000. 텍스트로돌아 가기.
  14. Notaro, M., Wang, Y., Liu, Z., Gallimore, R. and Levis, S., Combined statistical and dynamical assessment of simulated vegetation-rainfall interactions in North Africa during the mid-Holocene, Global Change Biology 14:347–368, 2008. 텍스트로돌아 가기.
  15. Oard, M.J., The Frozen Record: Examining the Ice Core History of the Greenland and Antarctic Ice Sheets,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Dallas, TX, 2005. 텍스트로돌아 가기.
  16. Oard, ref. 1, pp. 1–217. 텍스트로돌아 가기.